검색 SEARCH

ABOUT US

2020 SS COLLECTION


Flashback into the routine


우리가 왔던 곳으로부터 지속되는 괴리, 파괴적인 일상 끝의 정해진 여정. 도달점과 도약점이 합쳐져 공존할 때 선험적으로 경험한다. 두현한 선험은 관조적 시각을 제공, 단지 ‘가는 것’으로 관철한다.  osee의 2020 S/S collection은 그 선험을 컬러, 2차원 디멘션, 단편적인 픽셀로 재해석했다.




FLASHBACK TO THE ROUTINE


Persisting discrepancy from where we came from and predetermined Itinerary at the end of destructive daily life. It is to be experienced intuitively when the destination and leaping board unite into one. Towering intuition provides a contemplative view and carries the point by mere going. OSEE collections S/S 2020 reinterpreted the intuition two-dimensionally with colours and fragmentary pixels.